작성자 한범구
작성일 2011-02-02 (수) 12:25
분 류 인천공파
ㆍ추천: 2  ㆍ조회: 490      
IP: 59.xxx.83

 한덕부

정랑공 덕부(政郞公 德孚, 1705년~1775년)

  휘(諱)는 덕부(德孚), 자(字)는 성문(聖聞)이다. 벼슬은 문과급제, 도사(都事)를 거쳐, 통훈대부(通訓大夫) 병조정랑(兵曹正郞)을 지내고, 춘추관(春秋館) ․ 기주관(記住館)을 겸하였다.

  1705년(肅宗31)에 사마(司馬) 한종설(한宗說)의 아들로 출생하여, 1775년에 향수 71세로 졸(卒)하였다.

  초배(初配) 숙부인(淑夫人)은 초계정씨(草溪鄭氏)로 1705년(肅宗31)에 출생하여 1746년(英祖22)에 42세로 일찍 졸(卒)하였다.

  재배(再配) 숙부인(淑夫人) 남원양씨(南原梁氏)는 1727년(英祖3)에 출생하여, 1781년(正祖5)에 졸(卒)하니 향년 55세였다.

  묘소는 서현동 산 63-1 선영하(先塋下)의 신좌(辛座)였으며, 2006년 11월 19일 분장(焚葬)하여 봉안하였다.